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효고20

효고현 단바사사야마구치시를 가다 깊어가는 가을의 어느날, 검은콩으로 유명한 단바사사야마구치시 (丹波篠山口)를 다녀왔습니다:) 사실 다른 곳을 갈 예정이었는데, 마츠리같은게 있어서 가는 곳마다 사람이 많아서... 점심도 못먹고 헤매이고 있었거든요;; 겨우 점심을 먹고 근처에 뭐가 없을까 싶어 향하게 된게 사사야마성이 있는 곳이었습니다. 사사야마성(篠山城)을 둘러가며 상점가 같은게 형성되어 있더라고요. 단바사사야마구치는 몇번씩 식당찾아 가본적이 있는데, 이렇게 중심 거리를 걸어보는건 처음이에요! 시원하게 비가 내리는 날이었는데도 불구하고, 행사가 있는건지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길가가 아기자기 귀엽기도 하고, 마치 촬영장인것처럼 옛모습들을 느낄 수 있는 건물이 많아서 비를 맞으며 걷는 것 만으로도 즐거웠습니다. 곳곳에 주먹...보다는 좀 작.. 2022. 10. 17.
효고 산다 소바 맛집, 잇켄야(一軒家) 화창하다 갑자기 비가 내리기도 하는 변덕스러운 날씨의 오사카인데요. 날이 많이 덥다보니 소바가 먹고 싶더라고요. 지난 주말 남자친구와 효고현 산다시에 있는 차소바 맛집을 다녀왔기에 이야기를 남겨봅니다. 산 속에 있어서 차가 필요한 곳이니, 방문하실 때는 주의 해 주세요! 산길을 따라 가다보면, 군데군데 소바 가게가 보이는 지역에 위치하고 있던 「一軒家(잇켄야)」 주차장이 꽤 넓은걸 보면 많은 분들이 찾아오는 곳인듯 보였습니다. 주차를 하면 바로 가게가 보이는데, 지붕도 신기하고 풍경 자체가 너무 예뻤어요! 가게 안으로 들어가기 전에 사진을 찍었는데, 자연에 둘러쌓인 모습이 너무 예뻤습니다. 보기만 해도 마음이 편안해 지는 곳이었어요:)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가게 안쪽은 물론 밖에서도 먹을 수 있게 의자.. 2022. 8. 23.
아와지시마 , 아와지유메부타이 (淡路夢舞台) ② 국영 아카시해협공원「国営明石海峡公園」 아와지유메부타이 는 국영 아카시해협공원 (国営明石海峡公園) 이 바로 옆에 있는데요. 입장료는 450엔 이지만, 아와지 그린관 입장권과 함께 구매하면 1000엔이라는 저렴한 금액으로 두 곳 다 이용이 가능합니다. 아와지 그린관을 보고 시계를 보니 15시 30분이 조금 넘은 시간이었는데요. 17시에 공원이 문을 닫지만, 한번 돌아보자라는 생각으로 공원으로 입장했습니다. 입구가 이곳저곳에 나눠서 있었는데, 저희는 아와지 그린관 바로 옆에 있는 입구에서 표를 보여드리고 입장을 했습니다. 입구를 들어가서 조금 걸으니 넓고 푸르른 잔디와 함께 호수가 눈에 띄었어요! 호수에는 아이와 함께 오리배를 타고 있는 가족분들도 계셨습니다. 호수가 근처에는 키가 작은 코스모스부터 큰 코스모스까지 아기자기하게 꾸며져 있었는데요!.. 2021. 11. 12.
아와지시마 , 아와지유메부타이 (淡路夢舞台) ①아와지 그린관「あわじグリーン館」 지난 주말에 센베이를 구매 하고, 점심으로 아와지시마 양파 버거가 먹고 싶어서 찾아보던 중에 가게된 아와지유메부타이 (淡路夢舞台). 남자친구가 넓고 괜찮다고 해서 가 보게 되었습니다. 아와지유메부타이(번역을 하자면 '아와지 꿈의 무대') 센베이를 구매했던 타코센베이노사토 에서 차로 30분 정도 떨어진 곳이었는데요. 유명 건축가 안도 타다오가 지은 곳으로, 국제회의장, 호텔, 온실식물원, 공원, 레스토랑 등이 복합적으로 있는 곳입니다. 지하 2층에 차를 주차 해 놓고, 점심을 먹기 위해 2층으로 올라왔어요! 공간이 꽤 넓어서 저희가 가고자 했던 음식점까지 조~~금 걸어야 했습니다. 걸어가면서 건물과 밖으로 보이는 풍경 구경을 했어요. 안도 타다오의 가장 큰 특징이기도 한 노출 콘크리트 가 차가운 가을 바람.. 2021. 11. 10.
728x90
반응형